'풀빵엄마' 최정미씨 남매 남기고 사망, 시청자들 애도물결!
'풀빵엄마' 최정미씨 남매 남기고 사망, 시청자들 애도물결!
  • 승인 2009.08.01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풀빵엄마 ⓒ MBC

[SSTV|김지원 기자] 지난 5월 8일 MBC '휴먼 다큐멘터리 사랑-풀빵엄마'편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붉혔던 씩씩한 싱글맘 최정미씨가 병마를 이기지 못하고 결국 세상을 떠났다.

위암말기에 풀빵을 팔아가며 두 아이를 키우던 '풀빵엄마' 최정미씨는 지난달 30일 향년 38세로 사망했다. 방송 당시 위암 말기 상황에서 5개 천원짜리 풀빵을 팔아가며 큰딸 최은서(8세)양과 아들 최홍현(6세)군을 키우던 최정미씨는 “하루라도 더 살고 싶다. 전 엄마잖아요”라며 눈물을 흘렸었다.

2007년 위암 발병 후 수술로 완쾌했다가 4개월만에 다시 재발해 임파선과 복막으로 암세포가 전이된 최정미씨는 당시 방송에서 식사는커녕 항암주사도 맞을 수 없었으며 자신의 몸보다 아이들의 앞날을 걱정하는 모습을 보여 많은 주부 시청자들을 울렸다.


또한 최정미씨는 당장 내일이 보장되지 못한 상황에서 딸과 아들에게 “엄마가 없을 때는 누나가 엄마다”라며 “동생 잘 챙겨야 한다”며 몇 번이고 되뇌이는 모습을 보였다. 최정미씨는 특히 “큰딸 은서에게 짐을 지워준 것 같다”며 눈물을 쏟아 많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안타깝게 했었다.

한편, 최정미씨의 죽음과 더불어 지난 5월 22일 방송된 '우리가 사랑할 시간'편에 출연한 손재희 씨가 지난달 31일 지병으로 숨을 거뒀다. 손재희 양은 2007년 악성 성상세포종으로 1년 시한부 선고를 받았으나 기적적으로 종양이 70% 줄어들기도 했다. 그러나 결국 병마를 이기지 못하고 세상을 떠나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현재 MBC 시청자 게시판에는 시청자들의 애도글이 줄을 잇고 있다. MBC측은 두 출연자의 빈소를 방문해 유족의 아픔을 위로할 계획이다.

[스포츠서울TV 새이름 SSTV|www.newsinside.kr]
모바일로 생생연예현장 동영상보기 [SHOW,fimm+TV+뉴스와생활+SSTV]

[VOD] 미스유니버시티 조은주 "취지에 맞는 활동 열심히 하겠다"]

[VOD] 스타들이 들려주는 '여름철' 피부관리 노하우!]
[VOD] 김흥수-박정아-김준 "런칭파티에 놀러왔어요!"]
[VOD] 박한별 "제 콤플렉스는 '발' 이에요"]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나를 움직이는 이슈, UCC의 중심]
[스포츠서울TV 새이름 SSTV|www.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