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적메이트’ 위너 김진우, 여동생 어색한 재회 “소집해제 기사로 알아”
‘호적메이트’ 위너 김진우, 여동생 어색한 재회 “소집해제 기사로 알아”
  • 승인 2022.01.18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호적메이트’
사진=MBC ‘호적메이트’

'호적메이트' 위너 김진우가 소집 해제 후 첫 예능 출격에 나선다.

18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호적메이트'(기획 최윤정, 연출 이경원, 이준범) 3회에는 위너 김진우의 여동생과의 어색 케미스트리가 공개된다.

동생을 만나기 위해 고향인 목포로 향한 김진우는 동생과 만나자마자 사뭇 어색한 인사를 나눈다. 뒤이어 두 사람이 주고받는 대화는 놀라움 그 자체였다고 한다. 김진우가 동생의 근황에 대해 전혀 모르고 있었던 것.

급기야 동생 역시 "오빠 소집 해제한 거 기사로 알았어"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뒤집어 놓는다. 이에 김진우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동생과 가깝지만 먼 사이"라고 말해 두 남매 사이에 어떤 일이 일어난 것일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김진우와 여동생의 어색한 듯 유쾌한 케미스트리는 18일 화요일 밤 9시 방송되는 MBC '호적메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인사이드 김혜미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