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반도체, 2분기 영업이익 234억원..전년대비 70% 성장
서울반도체, 2분기 영업이익 234억원..전년대비 70% 성장
  • 승인 2021.08.05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반도체 전문 기업 서울반도체(대표이사 이정훈)는 2021년 2분기 매출(연결기준) 3,368억 원, 영업이익은 234억 원(영업이익률 6.9%)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5.6%, 70.3% 성장했다고 5일 전했다.

상반기 누계 당기순이익은 439억 원으로 전년 연간 당기순이익 290억 원을 반년 만에 초과 달성하며 금년도 배당 수익을 기대하게 한다.  2021년 2분기 매출 3,368억 원은 역대 최고 분기 매출 기록이다.

서울반도체는 지난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디스플레이, 일반 조명, 자동차 등 모든 사업부가 두 자릿수 성장을 하는 가운데, 자동차 사업부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8% 증가하며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였다.

서울반도체 관계자는 “당초 자동차 반도체 부족으로 전방 산업이 다소 위축되었으나, 세계 최초의 패키지가 필요 없는 강건 구조 와이캅(WICOP) 기술을 적용한 글로벌 자동차 양산 모델이 올해 102개를 넘어서는 등 구조적 성장기에 들어섰다”고 밝혔다.

서울반도체는 3분기 매출을 전년대비 3%에서 9% 성장한 3,400억 원에서 3,600억 원을 제시하며 또다시 역대 최고 실적을 경신할 계획이다.

[뉴스인사이드 홍성민 기자 news@newsinside.kr]